로그인 회원가입 나의 웹두레 고객센터 시작 페이지 설정 포인트 충전




/ 찾기
공지사항
민들레 광장
홀씨 광장
홍보사랑방
상품후기
웹두레 이용후기
내 서핑댓글
한 줄 일상
간편 설문
내 댓글 현황
산타기프트
웹두레 파트너적...
민들레 광장
홀씨회원으로부터 수혜포인트를 얻은 민들레 회원들을 위한 자유로운 공간입니다.
매주 1회 이상 새로이 민들레 회원이 되신 분들을 확인하여 게시판 사용권한을 부여합니다.
만병의 근원' 스트레스, 유방암 전이 속도도 높인다
한유정
2019.03.15 36 5
스트레스가 암세포 성장을 촉진한다는 건 오래전부터 알려진 사실이다. 그런데 스트레스 호르몬의 증가가 실제로 유방암 전이 위험을 높이는 분자 메커니즘이 스위스 바젤대 과학자들에 의해 밝혀졌다.

13일(현지시간) 온라인(www.eurekalert.org)에 배포된 보도자료에 따르면 이 대학의 모하메트 벤티레스-알이 생체의학 교수팀은 과학 저널 '네이처(Nature)'에 이 같은 연구 결과를 공개했다.

전이성 유방암 치료의 큰 장애물 중 하나는 '종양 이질성(tumor heterogeneity)'이라고 한다. 암이 진행되면서 종양의 유형이 더 다양해지면 그 차이가 부적절한 치료로 이어질 수 있다는 것이다.

연구팀은 이런 사실을 염두에 두고, 전이성이 아주 높은 '삼중음성유방암(triple-negativebreast cancer)'을 연구 대상으로 정했다. 이 유방암은 표준적인 치료에 효과를 보이지 않아 마땅히 선택할 만한 치료법이 없는 게 현실이다.

연구팀은 원래 1차 종양과 전이된 암세포의 이질성을 밝히기 위해 유방암을 가진 생쥐의 유전자 활성도를 검사했다.

그 결과 전이된 암세포가 글루코코르티코이드 수용체(GRglucocorticoid receptors)의 활성도를 높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수용체는 글루코코르티코이드나 코르티솔 같은 스트레스 호르몬의 발현도를 조절한다. 이와 함께 스트레스 호르몬의 농도도, 암세포 전이가 없는 생쥐보다 전이가 있는 생쥐에서 더 높았다.

결론적으로 스트레스 호르몬 수위가 높아지면, 암세포가 더 많이 전이되고, 암세포 간 이질성도 더 커져 궁극적으로 환자의 잔여 생존 기간이 짧아진다는 게 입증된 셈이다.

GR은 덱사메사손(dexamethasone) 같은 코르티솔 합성 유도체(synthetic derivatives)의 효능도 조절한다. 알레르기·염증 치료제로 개발된 덱사메사손은 암 환자의 화학요법 부작용을 완화하는 데도 널리 쓰인다.

그런데 이 덱사메사손을 함께 투여하면 암 화학치료제인 파크리탁셀(paclitaxel)의 효과가 떨어진다는 사실이 추가로 밝혀졌다.

연구팀은 이런 결과를 토대로, 유방암 환자에게 스트레스 호르몬 글루코코르티코이드를 처방할 때 주의가 필요하다고 권고했다. 하지만 GR 억제제는 암 환자에게 유익하고, 유방암 전이에 맞서는 새로운 치료법 개발로 이어질 수 있다고 연구팀은 말한다.

벤티레스-알이 교수는 "암 환자 가운데 특히 삼중음성유방암 환자에겐 스트레스 관리가 중요하다는 걸 보여준다"면서 "적절한 운동과 휴식이 환자 삶의 질을 높이고 잔여 생존 기간도 늘린다는 게 확인됐다"고 말했다

 


  
이전글 : 내 마음이 나의 분위기입니다 [2]
다음글 : 회사에서 늦게 까지 근무를 하고 있네요. [8]
 
웹두레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제휴 프로모션 문의 스팸정책 및 신고접수 헬프 데스크 웹두레 추천하기
웹두레 대표 : 허승희 주소 : 서울시 강남구 논현로8길 10-8 (개포동,금마빌딩 2층)
사업자등록번호 : 214-06-97858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0-서울강남-01006호
BM특허출원번호 : 10-2003-0059450 고객센터 : 070-8708-9967 Fax : 02-529-6442 ( ,Direct)
 
서핑 | 배너 | 쇼핑
프로슈머몰 [웹두레샵]